델레알리잔류

델레알리잔류 2명 OUT 이적시장 종료후 손흥민의 토트넘 25인 스쿼드

델레알리잔류 2명 OUT 이적시장 종료후 손흥민의 토트넘 25인 스쿼드

델레알리잔류 토트넘예상스쿼드
누구보다 빠르게 전해드리는 벳365코리아 스포츠 이슈 지금바로 만나보세요.
먹튀검증업체 를 통한 사설토토메이저놀이터 를 통해 안전한 배팅문화 이루시길 바랍니다.
토토사이트검증 가입 전 아래 링크를 통해 꼭 가족방 전용 혜택 받아보시길 바랍니다.

델레알리잔류
델레알리잔류

‘ 델레알리잔류 , 2명 아웃.’

2월 1일 겨울 이적시장 종료를 앞두고 손흥민의 토트넘 25인 스쿼드에 대한 예상이 쏟아지고 있다.

21일 영국 풋볼 런던은 ‘델레 알리는 남고, 2명이 떠날 것’이라고 예상했다.

1월 이적설을 쏟아졌지만 전례없이 조용했다.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와 재정난으로 빅사이닝이 자취를 감췄다. 1년전 1월 이적시장에서 제드송 페르난데스와 스티븐 베르흐바인을 영입했던 토트넘 역시 전례없이 조용하다.

풋볼런던은 현재로선 토트넘이 어떤 보강도 할 계획이 없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골키퍼 포지션에서 위고 요리스가 건재한 가운데 조 하트 이적 이후 올 시즌 한경기도 나서지 못한 아르헨티나 출신 파울로 가자니가가 떠날 가능성이 있다고 봤다. 좋은 오퍼가 들어올 경우 기꺼이 떠나보낼 계획이다.

델레알리잔류 수비수 가운데에서는 올 여름 계약이 만료되는 풀백 대니 로즈가 떠날 가능성이 있다. 유로파리그 스쿼드에 포함되지 않았고, 토트넘에서 별다른 미래가 없어보이기 때문이다.

미드필더로는 델레 알리의 거취가 가장 뜨거운 관심이다.

알리를 아꼈던 포체티노 감독의 파리생제르맹 부임 이후 이적설이 쏟아지고 있지만 무리뉴 감독은 알리를 지키기로 했다는 후문이다.

탕귀 은돔벨레, 지오바니 로셀소의 부상 속에 우승 경쟁에 중요한 시간들을 앞두고 대체자로 충분히 쓸 수 있는 알리를 보내지 않겠다는 것이다.제드송 역시 무리뉴 맨으로 남을 전망이다.

◇이적시장 종료후 토트넘예상스쿼드

골키퍼 = 위고 요리스, 조 하트, 알피 화이트맨

수비수 – 오리에, 도허티, 알더베이럴트, 다이어, 로돈, 산체스, 데이비스, 레길론

미드필더 _ 호이비에르, 시소코, 윙크스, 로셀소 ,은돔벨레, 델레 알리

공격수 = 해리 케인, 손흥민, 카를루스 비니시우스, 가레스 베일, 스티븐 베르흐바인, 루카스 모우라, 에릭 라멜라

(*=영국 출신 선수)

에릭센주급

에릭센주급 손흥민 2배…토트넘 주급 체계 흔든다

에릭센주급 손흥민 2배…토트넘 주급 체계 흔든다

에릭센주급 토트넘주급
누구보다 빠르게 전해드리는 벳365코리아 스포츠 이슈 지금바로 만나보세요.
먹튀검증업체 를 통한 사설토토메이저놀이터 를 통해 안전한 배팅문화 이루시길 바랍니다.
토토사이트검증 가입 전 아래 링크를 통해 꼭 가족방 전용 혜택 받아보시길 바랍니다.

에릭센주급
에릭센주급

크리스티안 에릭센(28)이 이적을 요청하면서 에릭센주급 주제 무리뉴 감독과 다니엘 레비 회장을 만난 장면이 토트넘 아마존 다큐멘터리 ‘All or nothing’에 담겼다. 에릭센에게 제안한 구단은 세리에A 인테르밀란. 에릭센은 “우승을 원한다”며 이적을 요구했다.

에릭센에게 인테르가 매력적이었던 이유는 또 있다. 인테르는 에릭센에게 거액의 계약을 안겼다.

영국 매체 90MIN에 따르면 에릭센의 주급은 7만7000파운드(약 1억1000만 원)에서 23만 파운드(추정치, 약 3억3000만 원)로 크게 뛰었다.

경기당 보너스 등이 더해진 최대 주급은 32만 파운드(약 4억8000만 원)다. 인테르밀란은 2016년 중국 최대 가전 업체 쑤닝 그룹의 인수로 지갑이 두둑해진 팀이다.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높은 주급이 에릭센의 발목을 잡고 있다. 에릭센은 안토니오 콩테 감독의 전술에서 외면받으며 벤치로 밀려났고, 인테르는 높은 주급을 처리하기 위해 에릭센주급 을 이적 명단에 올렸다.

에릭센 역시 유로2021를 위해서라도 출전 시간이 간절했다. 에릭센의 에이전트는 전 소속팀 토트넘을 비롯한 여러 프리미어리그 구단과 접촉했다. 지난주 스카이스포츠 이탈리아 보도에 따르면 주제 무리뉴 토트넘 감독이 에릭센을 원했다.

무리뉴 감독은 창의적인 미드필더를 필요로 하고 있으며 마르셀 자비처(라이프치히RB)가 1순위로 거론되고 있다. 하지만 에릭센의 높은 주급에 협상이 교착 상태다.

토트넘주급 체계가 빽빽한 구단 중 하나다. 팀 내 최고 주급은 해리 케인과 탕귀 은돔벨레의 20만 파운드(약 2억9000만 원).

간판 공격수 손흥민이 14만 파운드(약 2억 원)로 에릭센의 절반에도 못 미친다.

스카이스포츠는 에릭센의 이적은 인테르가 주급 보조를 해야만 이루어질 수 있다고 분석했다.

토트넘은 지난 여름 레알 마드리드와 긴 협상 끝에 가레스 베일 임대에 성공했다. 스카이스포츠에 따르면 베일의 60만 파운드(약 8억9000만 원) 중 20만 파운드만 토트넘이 부담하고 나머지를 레알 마드리드가 그대로 내는 조건이다.

스카이스포츠 이탈리아는 “지불 의사가 있는 다른 프리미어리그 구단들과 달리 다니엘 레비 토트넘 회장은 임대 수수료를 내지 않고 에릭센을 데려오고 싶어 한다”고 설명했다. 주급 보조 역시 최소한으로 하겠다는 뜻으로 해석할 수 있다.

토트넘최연소스칼렛

토트넘최연소스칼렛 16세 의 ‘미친’ 일주일… 1경기 4골 그리고 최연소 1군 데뷔

토트넘최연소스칼렛 16세 의 ‘미친’ 일주일… 1경기 4골 그리고 최연소 1군 데뷔

토트넘최연소스칼렛 데인스칼렛1군데뷔
누구보다 빠르게 전해드리는 벳365코리아 스포츠 이슈 지금바로 만나보세요.
먹튀검증업체 를 통한 사설토토메이저놀이터 를 통해 안전한 배팅문화 이루시길 바랍니다.
토토사이트검증 가입 전 아래 링크를 통해 꼭 가족방 전용 혜택 받아보시길 바랍니다.

토트넘최연소스칼렛
토트넘최연소스칼렛

손흥민 을 대신해 들어간 유망주가 토트넘의 기록 ( 토트넘최연소스칼렛 16세)을 경신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27일 ( 한국시각 )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20 / 21 시즌 UEFA 유로파리그 J 조 4 차전 루도고레츠 와의 경기를 가졌다.

이날 토트넘은 손흥민과 해리 케인 등을 비롯한 주전 자원 들을 벤치에 대기시켰고 카를로스 비니시우스, 자펫 탕강가, 델레 알리 등 한 동안 기회를 받지 못한 선수들이 나섰다.

그리고 이날 토트넘의 어린 유망주 4인방 잭 클라크, 하비 화이트, 알피 화이트만, 그리고 데인 스칼렛도 교체 투입돼 그라운드를 누볐다.

특히 공격수 데인 스칼렛은 16 세 248 일의 나이로 토트넘에 데뷔해 2008 년 존 보스톡의 16세 295일의 이전 기록을 토트넘최연소스칼렛 경신했다.

데인 스칼렛은 23일 토트넘 U 18 팀에서 한 경기에 4골 을 폭발 시키며 주목을 받은 바 있는 유망한 공격수다.

스칼렛은 그 경기 직후 곧 바로 조세 무리뉴 감독의 선택을 받아 유로파 리그 명단에 포함 됐고 82 분 교체 투입 돼 성인 무대 데뷔 전을 치렀다.

경기 후 스칼렛은 SNS 를 통해 “1 년 전 무릎 부상으로 시즌 아웃 됐지만 지금 1군 무대에서 토트넘 선수 중 가장 어린 나이에 데뷔한 선수가 됐다.

나와 내 가족의 꿈이 이뤄졌다” 며 기뻐했다.

또한 그는 ” 지금까지 저를 응원해준 모둔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토트넘 팬들과 함께 데인스칼렛1군데뷔 데뷔전을 치르지 못해 안타깝다 ” 고 말했다.

한편 토트넘은 비니시우스의 멀티 골과 해리 윙크스, 루카스 모우라의 골을 더해 4 -0 완승을 거뒀다.